“오늘(8일) 이 사람이 '오징어 게임' 초대장을 받고야 말았습니다”

'오징어 게임' 초대장 받은 방송인
"1등할 수 있을 거 같은데" 자신감 드러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초대장을 받은 방송인이 주목받고 있다.



이종격투기 선수 겸 방송인 김동현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등할 수 있을 거 같은데... #오징어게임 #도깨비다음최고 #squidgame @netflixkr #매미킴TV'라고 적으며 사진 여러 장을 첨부했다.

김동현이 공개한 사진은 바로 넷플릭스 코리아 측으로부터 받은 '오징어 게임' 초대장이었다.

초대장 박스 겉면에는 실제 '오징어 게임'을 상징하는 도형과 문구가 적혀 있었다.

또 박스를 열면 '오징어 게임' 속 출연진들이 입었던 트레이닝 복과 주머니가 들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김동현은 선물 받은 트레이닝 복을 직접 입고 '오징어 게임' 명함을 보며 잔뜩 인상을 찌푸린 사진으로 보는 이들을 웃게 했다.

이를 본 유튜버 꽈뚜룹은 "와 형님 부럽습니다", 배우 송진우는 "와우"라고 댓글을 남기며 관심을 보였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