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로운 아침, 운전하는데 갑자기 대형 차가…간신히 피했습니다” (영상)

'한문철 TV'에 올라온 아찔한 사고
제보자 “피하기 직전까지 수만 가지 생각이 들었다”

평화로운 출근 시간, 순식간에 아찔한 사고가 일어날 뻔했다.


지난 18일 유튜브 '한문철 TV'에는 '아침 출근길 신호 위반하는 사다리차와 충돌할 뻔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블랙박스에는 지난 6일 오전 9시쯤 대전광역시 유성구의 한 도로에서 제보자가 겪은 일이 그대로 담겼다.


이날 제보자는 평화롭게 도로를 달리고 있었다. 바로 그때 반대편 차로에서 큰 사다리차가 중앙선을 침범해, 순식간에 제보자의 차량 앞으로 달려왔다.


큰 사고가 일어날 뻔했지만 제보자는 가까스로 핸들을 돌려 차를 피했다. 제보자는 "브레이크를 빨리 밟았지만, 추돌을 피하기 직전까지 수만 가지 생각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사다리차 운전자에게) '사람 죽이려 하냐'고 한마디 하고 다시 주행하면서 뒤를 봤는데 그대로 공사장으로 들어가더라"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영상 시청할 때마다 느끼는 점. (운전은) 혼자만 잘해서는 안 되는 거 같다", "제보자분 운 진짜 좋으셨다", "제보자분 안 다치셔서 다행이다", "순간 빠른 대응, 이런 게 진정한 고수의 운전", "제보자가 진정한 베테랑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