뿔뿔이 흩어졌던 미스터트롯 톱6, 찐으로 감동적인 소식 알렸다 (공식)

미스터트롯 톱6, 팬들에게 감사 전했다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발매되는 특별한 앨범

TV조선, 뉴에라프로젝트와 매니지먼트 계약이 만료된 뒤 개별 활동에 돌입한 미스터트롯 톱6.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줄 소식이 전해졌다.


뉴에라프로젝트는 미스터트롯 톱6의 기념 앨범 '감사' 전곡 음원을 21일 발매했다.

$ads={1}

'감사'는 뜨거운 관심과 사랑 안에서 동고동락하며 반짝이던 여섯 명의 트롯맨이 저마다의 방식으로 표현한 '감사'의 마음을 묶어 만든 앨범이다. 오프라인 앨범 예약은 오는 28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된다.


영탁의 '이불'을 시작으로 임영웅의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김희재의 '따라따라와', 정동원의 '내 마음속 최고', 장민호의 '사는 게 그런 거지', 이찬원의 '편의점' 등 톱6의 솔로 음원 여섯 곡이 이번 앨범에 수록됐다.

$ads={2}

뉴에라프로젝트 관계자는 '감사' 앨범에 대해 "톱6의 진솔한 마음, 서로에 대한 추억, 새로운 시작을 위한 응원 그리고 자신들을 지지해준 모든 사람에게 바치는 특별하고 소중한 마음이 이번 앨범에 고스란히 담겼다"고 설명했다.


앞서 미스터트롯 톱6는 1년 6개월 간 지속됐던 TV조선과 계약을 종료하고 각자 새로운 출발을 예고했다. '감사'는 톱6가 유종의 미를 거둔다는 의미와 함께 팬들의 아쉬움도 달래는 앨범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