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꾼 부부였던 이현이♥홍성기, 5년간 뽀뽀도 안 했다고? (사진)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 충격 고백
이현이, 홍성기 “5년간 뽀뽀 안 했다”

모델 이현이 남편이자 S전자 직원인 홍성기의 반전 과거가 공개됐다.


최근 진행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녹화에서는 이현이, 홍성기 부부와 모델 송해나의 만남이 공개됐다. 홍성기는 송해나가 등장하자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그러자 이현이는 “나한테는 한 번도 그렇게 웃은 적이 없잖아”라며 버럭 했다.

또 부부는 무려 5년 동안 뽀뽀를 안 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야기를 듣던 송해나는 이유를 물었고, 홍성기는 “원래 회사 갈 때마다 이마에 뽀뽀 해줬다”며 “뽀뽀를 안 하게 된 건 현이 때문(?)”이라고 대답해 스튜디오를 화들짝 놀라게 했다.


이어 휴일을 맞아 아이들과 함께 집 근처 공원에 놀러 간 홍성기는 반전 과거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과거 S전자 입사 전 아나운서 시험을 봤다는 것. 심지어 아나운서를 준비하던 실력으로 S전자에 입사했다고 밝혀 궁금증을 높였다.


과연 두 사람에게는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이현이, 홍성기 부부의 이야기는 이날 오후 10시 30분 방송될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