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3일) 날씨, 제주 '찬투' 간접영향…시간당 70㎜·누적 500㎜ '큰비'

아침 16~22도, 낮 25~30도…내륙 10도 이상 일교차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




월요일인 13일 중부지방은 대체로 맑겠지만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동해 북부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고 예보했다. 제주는 14호 태풍 '찬투'의 간접영향권에 차차 들 것으로 예상된다.

'찬투'의 간접 영향으로 수증기를 다량 포함한 강한 남동풍이 부는 제주에는 시간당 50~70㎜ 비가 쏟아질 전망이다. 비는 15일까지 계속돼 많은 곳은 500㎜ 이상 내릴 수 있다. 

$ads={1}

제주 해상과 남해 먼바다는 시속 35~50㎞의 강풍이 불고 물결이 2.0~6.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특히 제주해안과 남해안에는 너울이 유입되면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갯바위를 넘는 곳이 있다.

강원 영동에도 1㎜ 내외의 빗방울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전국의 아침 기온은 16~22도, 낮 기온은 25~30도로 예상된다. 내륙 대부분 지역에서 밤낮 기온 차가 10도 이상으로 벌어져 건강관리에 주의해야 한다.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1도 △인천 22도 △춘천 19도 △강릉 20도 △대전 21도 △대구 20도 △부산 22도 △전주 20도 △광주 20도 △제주 25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9도 △춘천 29도 △강릉 27도 △대전 30도 △대구 28도 △부산 27도 △전주 29도 △광주 27도 △제주 26도다.

$ads={2}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 수준을 기록할 전망이다.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 끼는 곳도 있다. 특히 강이나 호수, 골짜기 인접 지역에서는 국지적으로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낄 수 있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