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1일) 날씨, 낮 27~30도, 일교차 10도↑…제주 비 20~60㎜ 추가

아침 최저기온 17~22도, 낮 최고기온 27~30도
전국이 대체로 맑음…일교차 큰 날씨




토요일인 11일에도 전국이 대체로 맑고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큰 날씨가 계속될 전망이다. 다만 제주도에는 오후까지 빗줄기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고, 제주도는 남쪽 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는다고 10일 예보했다.

전국적으로 가끔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맑아지지만 제주도는 저녁까지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20~60㎜다.  

$ads={1}

아침 최저기온은 17~22도, 낮 최고기온은 27~30도로 예상된다. 내륙 대부분 지역에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으로 크다.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0도 △인천 21도 △춘천 19도 △강릉 20도 △대전 20도 △대구 19도 △부산 21도 △전주 20도 △광주 20도 △제주 25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9도 △인천 27도 △춘천 29도 △강릉 29도 △대전 29도 △대구 30도 △부산 28도 △전주 30도 △광주 29도 △제주 29도다.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초)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대기가 습한 가운데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새벽부터 아침 사이 내륙 대부분 지역에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다. 중부내륙에 위치한 공항에서는 짙은 안개로 인해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다.

$ads={1}

남해안과 제주도 해안에는 너울이 유입되면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갯바위를 넘는 곳이 있어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