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박 의혹에 휘말렸던 한때 레전드 여캠, '여기'서 새로운 시작한다

일면식 없는 팬에게 돈 빌려달라고 요구
BJ 김이브, 사행성 게임 했다는 사실 인정

채무 논란이 일어 방송을 잠정 중단했던 BJ 김이브가 복귀를 알렸다. 

BJ 김이브는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단 제 개인적인 일로 물의를 일으킨 점 사과드린다"며 "저는 내일부터 '셀럽티비'에서 방송을 한다. 방송을 하면서 돈을 벌어야 도움 주신 지인분들에게 손해를 끼치지 않을 수 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비고라이브는 일이 터지고 물어봤는데 절대 도박이 아니라고 얘기하고 좋은 게시물들을 올리겠다 말하고 제 아이디를 잘랐다. 비고라이브를 이슈화시킨 죄라더라. 저는 여기서 다들 그렇게 하길래 이렇게 하는 곳이구나 하고 무지하게 사행성 게임을 한 건 사실이기에 사과드린다"며 잘못을 인정했다.



이어 "비제이분들에게 채무는 현재 없고 개인적으로 사기당할 때 진 채무들은 천천히 일을 하며 갚기로 하였다"며 "비고라이브 수익이 극단적으로 작았기에 방송 보는 분들에게 (돈을 빌려달라고) 부탁을 하였고 그분은 없다고 하셔서 끊었는데 계속 빌려줄 투로 연락이 오길래 그냥 질러본 게 많았다"며 해명했다.

마지막으로 "수많은 디엠들이 왔었고 팬이라며 그냥 돈을 주겠다 300만원에 하룻밤 스폰 이런 게 흘러넘쳤다. 그게 더 힘들었다. 그 와중에도 힘내라고 기다린다고 말씀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며 글을 마쳤다.



김이브는 1세대 아프리카TV BJ로 많은 인기를 누려왔으나 최근 한 시청자에게 사행성 게임에 사용할 돈을 빌려달라고 요구한 사실이 알려져 곤욕을 치렀다. 팬이 이를 거절하자 사행성 게임 내 아이템을 사달라며 "지금은 돈이 생길 데가 없으니 그걸로 '도박' 한번 해보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김이브는 BJ 정배우를 비롯한 타 BJ에게 수백만 원씩을 빌리고는 이를 제때 갚지 않아 폭로 당하기도 했다. 그는 지난 6월 아프리카TV 생방송을 통해 "사기를 당해서 동료 BJ들에게 돈을 빌렸고 그 돈은 갚았다. 정 배우님에게 따로 진 빚은 차후에 버는 대로 갚겠다"고 해명했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