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 '너목들' 수하 아니야?" 머리 자른 이종석, 네티즌들은 화들짝 놀랐다 (사진)

배우 이종석, 동안 미모에 네티즌 깜짝
네티즌 “'너의 목소리가 들려' 수하 생각나”

배우 이종석의 시간을 거스르는 미모가 주목받고 있다.


이종석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웃고 있는 이모티콘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종석의 셀카가 담겼다. 이종석은 이마를 덮은 깔끔한 헤어스타일을 뽐냈고, 평범한 티셔츠를 입었지만 넓은 어깨와 탄탄한 피지컬이 돋보였다.

고등학생이라고 해도 믿을 정도의 동안 미모를 자랑하는 이종석은 날렵한 턱 선과 심쿵 미소로 이목을 끌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수하 생각난다", "와 수하가 돌아왔네", "진짜 너의 목소리가 들려 박수하 생각난다", "늙지를 않네", "이종석 미모 실화냐" 등의 댓글을 남기며 이종석의 과거를 회상했다.


앞서 이종석은 지난 2013년 SBS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이하 '너목들')에서 고등학생 '박수하'역을 맡았다. 당시 그는 베이비 페이스와 깔끔한 대사 처리 등으로 많은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현재 이종석은 영화 '데시벨'(가제)를 촬영 중이다. '데시벨'은 국내 최고의 잠수함 전문가와 화학 폭탄, 폭파 전문가들의 생생한 자문을 통해 실제 대규모 도심 테러 발생을 방불케 하는 폭파 장면과 이를 막으려는 주인공들의 추적을 그린 영화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