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현실적인 몸매 덕분에… “사진 보정했지?” 말까지 듣는 맥심 모델 (화보)

“보정도 필요 없는 완벽 몸매”
미스맥심 김설화 맥심 ‘육덕’편

미스맥심 김설화가 맥심 7월호 ‘육덕’편에 파격적인 비키니 화보를 공개했다.


2020년 미스맥심 콘테스트로 데뷔한 김설화는 참가 당시부터 '비현실적인 몸매'로 화제였다. 본인의 트레이드 마크인 타투 때문에 안티팬도 많았지만, 그에 상반되는 청순한 얼굴, 완벽한 몸매와 연기력 등을 높이 평가 받으며 매 라운드 '역대급' 화보를 탄생시켰다. 이후, 맥심의 간판 모델인 ‘미스맥심’에 합류한 김설화는 다양한 활동으로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김설화는 맥심 편집부 내에서 “포즈, 표정도 좋고, 보정 안 해도 되는 완벽 몸매라 일하기 가장 좋은 모델”로 손꼽힌다. 실제로 김설화는 몸매가 너무 좋아서 오히려 과도한 보정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잡지에 실린 사진을 보고 몇몇 독자가 "몸매 보정을 너무 많이 한 거 아니냐"고 문의한 것. 하지만 "몸매는 전혀 보정하지 않았다"는 맥심의 답변에 논란은 일축됐다.


김설화는 맥심 7월호 테마 '육덕'에 걸맞는 섹시한 여름 비키니 화보로 완벽 몸매를 드러냈다.

김설화는 이번 맥심 ‘육덕’편에서 색색의 비키니와 함께 젤리, 수박, 얼음물, 팥빙수 등을 이용해 여름에 걸맞은 다채롭고 섹시한 모습을 화보로 담아 공개했다. 인터뷰에서 김설화는 “첫 맥심 단독 화보라 너무 기분이 좋다”며, “이번 테마가 ‘육덕’이라고 들었다. 나도 약간 살집 있는 남자가 좋다. 뭔가 나도 잡을 게 있어야 좋지 않을까?”라며 시원하게 웃었다.


김설화의 맥심 비키니 화보는 청순하면서도 도발적인 정기구독자 전용(S타입) 특별판 표지와, 지면을 핥는 듯한 파격적인 포즈와 구도의 일반 서점판매용(B타입) 표지로 각각 공개되었다.


한편, 맥심 7월호에서는 대세 먹방 유튜버 히밥, 시공간이 오그라들 정도로 매력이 넘치는 글로벌 인기 아이돌 매드 몬스터, 2021 미스맥심 콘테스트, 맥심 내추럴 사이즈 모델 대회 등 다양한 인물과 화보를 볼 수 있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