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보] 문 대통령 “코로나 안정적으로 극복 중…10월까지 국민 70% 2차 접종”

제76주년 광복절 경축식서 발언
국산 백신 상용화 지원 의지도 밝혀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0월까지 전 국민의 70%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을 완료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문 대통령은 15일 서울 중구 문화역서울 284에서 열린 제76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백신 접종도 목표에 다가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10월이면 전 국민의 70%가 2차 접종까지 완료할 것"이라며 "코로나 위기 역시 어느 선진국보다 안정적으로 극복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델타 변이 확산으로 인한 4차 유행도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부는 최근 '전 국민 70% 2차 접종' 목표 시한을 10월 말에서 11월 초로 제시해 왔다. 문 대통령의 발언은 이를 10월로 확인한 셈이 된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지난 5일 출범한 글로벌 백신 허브 추진위원회가 중심이 돼 백신 원부자재 개발부터 수급까지 집중 지원하겠다. 내년 상반기까지 국산 1호 백신을 상용화하는데 정부가 기업과 함께하겠다"라고 약속했다.

댓글 쓰기

다음 이전